[로봇저널리즘 신문사] 지역어른 뷰티·치료·조리 서비스 한번에, 충남도립대 전공융합 첫무대

[로봇저널리즘 신문사] 충남도립대학교(총장 허재영)가 지역 어른을 대상으로 미용과 치료, 조리 서비스를 한 번에 제공하는 새로운 ‘노인돌봄 서비타제이션’을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충남도립대학교는 2일 청양군 노인회 25명을 대학으로 초대한 가운데 뷰티코디네이션학과와 호텔제빵조리학과, 작업치료학과 등 3개 전공을 융복합한 새로운 형태의 ‘노인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공융합 페스티벌’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이번 전공융합 페스티벌은 4차산업 시대를 대비해 새로운 형태의 ‘노인돌봄 서비타제이션(Aging-Care Servitization)’ 교육 과정을 개발하기 위해 마련됐다.

‘노인돌봄 서비타제이션’은 해당 분야에 제품과 서비스의 결합을 의미하는 것으로, 충남도립대학교는 3개 학과의 전공지식과 실무서비스, 관련 상품을 새롭게 개발하여 고령화 사회를 대비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날 페스티벌에는 3개 학과 교수진과 40여명의 학생들이 참여했으며, 각 학과별 전공 서비스를 연계하여 제공했다.

작업치료학과는 체중, 체지방, 근육량 등 건강과 영양 상태를 분석하고 관리 방법을 제안했고, 호텔제빵조리학과는 노인 건강에 필요한 식자재를 활용한 발효음식을 제공했다. 뷰티코디네이션학과는 미용과 테라피 등 뷰티에이징 서비스를 지원하며 3개 학과의 연계 서비스 가능성을 점검했다.

허재영 총장은 “4차산업 혁명 시대를 대비해 다양한 학과 전공을 연계한 융복합 교육과정 개발은 필수적이며, 이번 전공융합 페스티벌은 이를 위한 첫 무대로 기록될 것”이라며 “교육과정 혁신으로 대학의 역량을 높이고 지역사회가 직면한 다양한 도전과 과제를 해소하기 위한 창의적 방안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로봇저널리즘 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K.N.D.I. A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