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탈1번가








Home / 전체기사 / 종합뉴스 / 브리핑 전문 / [전문] 한·덴마크 정상회담 결과 관련 서면 브리핑

[전문] 한·덴마크 정상회담 결과 관련 서면 브리핑


문재인 대통령은 23일(월) 오후 8시 4분부터 8시 24분까지 뉴욕 허드슨 야즈에서 메테 프레데릭센 덴마크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프레데릭센 총리는 모두발언에서 양국 우호 관계에 대해 “신 덴마크 정부는 앞으로도 더욱 더 한국과 협력해 나갈 것”이라며 “문 대통령께서 P4G 행사에 함께해 주셔서 감사하다. 기후변화라는 주제에 있어서 함께 협력해야 한다는 것은 명백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양국이 긴밀하게 협력한다면 이것은 양국에게 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으로도 매우 좋은 일이라 생각한다”며 “양국이 강력한 우호 관계와 우정을 지속해 나가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모두발언에서 “한국과 덴마크 수교 60주년인 올해 총리님을 만나게 되어 더욱 뜻깊다”며 “지난 6월 덴마크 역사상 최연소 총리로 취임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총리님의 젊고 역동적이며 소통하는 리더십으로 덴마크가 계속 발전해 나가길 기원한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작년 제1차 P4G 정상회의 참석차 덴마크를 방문한 것을 언급하며 “코펜하겐은 자연과 사람이 서로 아끼면서 역동적인 발전을 이룩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도시였고, 기후변화 대응과 지속가능 발전을 위한 최적의 장소였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지구촌 포용사회의 정신’을 잘 이어가는 ‘제2차 P4G 정상회의’가 되도록 덴마크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습니다.

프레데릭센 총리는 “덴마크는 한국을 강력 지지하며 제2차 P4G 정상회의의 성공을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덴마크의 젊은이들이 한국에 관심이 많다. K-Pop을 즐기고, 어려운 한국어를 하기도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문 대통령은 “한국과 덴마크가 교역 확대뿐 아니라 인적 교류도 확대시켜 나가길 기대한다. 인적 교류도 더욱 발전시켜서 직항노선도 개설되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덴마크는 녹생성장, 복지에 있어 세계적으로 앞서가는 나라로 한국 국민들도 덴마크를 좋아한다”며 “한국과 덴마크가 녹색성장 동반자 관계로 여러 차례 같이 역할을 하는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덴마크는 메디콘 밸리를 기반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바이오 기업들을 보유하고 있다”며 “한국의 오송 생명과학단지도 같은 역할을 하고 있는데 상호 진출 등 양국 바이오 기업 간 협력 확대를 위한 관심을 당부 드린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최근 국제해사기구(IMO)가 선박배출가스 환경기준을 강화하는 상황에서 양국의 긴밀한 조선 분야 협력은 더욱 중요해졌다”며 “LNG 추진선과 같은 친환경 선박 분야에서의 공동기술개발 협력 강화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탄소배출 없는 선박의 개발과 도입을 촉진하고자 하는 덴마크의 취지에 공감하며 노력을 높이 평가한다”며 “우리 정부는 ‘2030 탈탄소화 연합’ 이니셔티브 참여를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프레데릭센 총리는 “양국 간 긴밀 협력 사안에 대한 말씀에 감사하다”며 “탄소배출 없는 선박 관련한 내용은 덴마크에 있어 매우 중요하다. 이와 관련해 양국 간 긴밀한 협력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한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고, 프레데릭센 총리는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의 성공을 기원했습니다.

2019년 9월 23일
청와대 부대변인 한정우

[자료제공 :(www.korea.kr)]

이 기사에 인용된 원문 자료는 정책브리핑을 통해 배포된 청와대 브리핑에 게재된 문건이며, 여기를 클릭하시면 원문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자료를 참조하고자 하는 경우 반드시 원문 자료를 참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 © 로봇저널리즘 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연 로봇기자 관련 안내] 본 알림은 공연 로봇 기자가 매일 새벽에 송고하는 '어떤 공연 열리나?' 에만 해당하는 내용으로, 기사 내 소개된 공연들의 제목 및 내용에 '이스케이프(\)' 처리가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는 원문에서 명기된 문구 가운데 따옴표가 있을 경우 처리되는 것으로, 독자께선 해당 문구(이스케이프 처리)가 없다고 생각하시고 읽어주시면 되며, 또한 기사 본문 가운데, 간혹 본문 글자가 보이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해당 경우는 원문 배포처에서 폰트나 배경 색상을 흰색 등으로 지정한 것으로, 독자께선 마우스 드래그를 통해 열람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댓글 폐쇄 안내] 표현의 자유는 우리 헌법 상 규정된 것으로, 어떠한 경우에도 존중되어야 합니다. 그러나, 정보통신망법 및 형법 등에 의한 모욕죄와 명예훼손 행위를 구성하는 댓글이 많고, 또 이러한 댓글로 인해 기사 내 소개된 당사자가 선의의 피해를 입을 수 있는 바, 로봇저널리즘 신문사는 '댓글' 창을 폐쇄하기로 결의하였습니다.

[고충처리인 안내] 이 기사로 인하여 피해를 입은 당사자가 정정 혹은 반론, 추후보도를 청구하고자 하는 경우 언제든지 (주)뉴트리션 법무팀(legal@nids.me)으로 연락주시면 확인 후 회신드리겠습니다.

Check Also

[전문] 현 경제 상황에 대한 이해 관련 이호승 경제수석 브리핑

오늘 드릴 말씀은 세 가지 정도 주제인데요. 키워드만 세 개를 먼저 알려드릴게요. 첫 번째는 ‘실력대로’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