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저널리즘 신문사] 창원시, 산단 등 취약시간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 실시

[로봇저널리즘 신문사]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지난 22일부터 8월 28까지 관내 산단 및 주요 하천일대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한 특별 야간단속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단속은 휴일 및 야간등 취약시간대 산단 인근 주거지역의 악취 관련 민원이 증가하고 있고, 코로나19로 비대면 점검 시행에 따른 수질오염물질 불법배출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각 구청 환경부서와 합동으로 7개반 20명의 대규모 단속반을 편성하여 악취발생 사업장 및 하천 오염물질 불법배출행위에 대해 특별 단속과 감시활동을 실시한다.

이번 취약시간 특별단속은 실질적인 순찰과 현장위주의 점검으로 위반행위 발견시 강력한 행정처분과 사법처리를 한다는 방침이다

점검내용은 배출시설·방지시설 운영, 활성탄 등 소모품 교체, 배출구 측정공 악취발생여부, 사업장내 우수관을 통한 폐수 및 오수 하천 불법배출여부 등을 중점점검하고, 드론 및 현장 측정·검사 장비를 활용하여 배출구 오염물질 측정 및 사각지대 감시를 하게 된다.

 이춘수 환경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관리감독이 소홀한 틈을 타 오염물질을 몰래 배출하려는 행위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IOT기반 감시장비와 드론 등 첨단장비를 활용하여 환경오염행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쾌적한 도시 만들기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라며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