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 2020년도 쌀소득보전 시비직불금 설명절 前 지급완료

2020년도 쌀소득보전 시비직불금 설명절 前 지급완료

[로봇저널리즘 신문사] 전북 남원시(시장 이환주)에서는 쌀 생산농업인들의 경영안정과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하여 금년 시비직불금 50억원을 투입해 2020년도 쌀소득보전 시비직불금을 설 명절 이전에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총 지급면적은 8,477㏊로 ㏊당 지원 기준은 5십8만9천여원이며, 시비직불금 지급대상 농지는 1998년 1월1일부터 2000년 12월 31일까지 벼, 미나리, 연근, 왕골재배로 논 농업에 이용된 농지로써 기준면적은 0.1㏊부터 6㏊까지 지급한다고 했다. 남원시 관계자는 “이번 시비직불금은 연초 쌀 생산농업인의 경영안정과 농촌의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농업인의 자금 수요가 많은 설 연휴 전까지 조기 지급한다”고 밝혔다.

쌀소득보전 직불금 지원이 고품질쌀 식량안보의 안정적인 기반확보와 경영안정에 큰 도움이 되고 있으며, 농업인들의 경영안정의 소득보전과 농촌경제 활성화 및 농업인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했다. 한편, 고정직불금은 지난해 11월 9,031농가, 11,170㏊, 111억5천6백만원, 도비직불금 지난해 12월 8,784농가, 9,125㏊에 11억4천9백만원 지급완료 했다.